东莞市盛裕绒艺玩具有限公司

东莞市盛裕绒艺玩具有限公司

环亚电游最新网站

18899114434
联系方式
全国服务热线: 18899114434

咨询热线:18562494059
联系人:唐承果
地址:浦江经济开发区恒盛路2号

박항서 베트남 아시안게임 첫 메달 무산

来源:环亚电游最新网站   发布时间:2019-11-22   点击量:22

[한겨레]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3~3위전에서 UAE와 1-1 비긴 뒤승부차기에서 3-4 패배박항서 감독. 백소아 기자 박항서(59)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의 아시안게임 사상 첫 메달 도전이 아쉽게 무산됐다. 베트남 23살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1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3~4위전에서 아랍에미리트(UAE)와 전·후반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3-4로 석패했다. 아랍에미리트는 이날 전반 17분 베트남 진영 왼쪽에서 공을 가로챈 뒤 아흐마드 알하시미가 단독 드리블하며 아크 부근에서 수비수 3명의 압박을 뚫고 오른발 슈팅으로 골문을 흔들었다. 베트남으로선 수비 실수로 내준 골이었다. 그러나 베트남은 전반 27분 만에 응우옌 반 꾸엣의 동점골이 터지면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응우옌 반 또안이 벌칙구역 안으로 쇄도하다 패스한 공이 응우옌 반 둑을 거쳐 응우옌 반 꾸엣에게 이어지며 골이 됐다. 두팀은 이후 치열한 공방을 이어갔지만 끝내 골을 넣지 못해 연장전 없이 승부차기에 들어갔고 희비가 엇갈렸다. 경기 뒤 박항서 감독은 공식 기자회견에서 “선수들이나 저나 매 경기 베트남 국민을 실망하게 하지 않으려고 최선을 다했지만, 메달엔 도달하지 못하고 4위에 머물렀다. 최선을 다해준 선수들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그는 “어느 때보다 집중력 있게 경기를 준비했다. 부족한 부분도 있겠지만, 그런 것을 극복하려고 저와 선수들 많이 노력했다”고 했다. 그는 또 “오늘 동메달을 따지 못했지만, 선수들에게 더 큰 성장의 밑거름이 될거라고 믿는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박 감독은 “베트남이 아시아 정상으로 가려면 많은 노력을 해야 하고, 저도 베트남 축구의 발전을 위해 작은 지식이지만 열정과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그는 이어 “올 12월 스즈키컵(동남아시아 챔피언십)과 내년 1월 (AFC) 아시안컵에서는 베트남 성인대표팀을 이끌고 잘해보겠다”고 다짐했다. 보고르/김경무 선임기자 kkm100@hani.co.kr ▶ 한겨레 절친이 되어 주세요! [오늘의 추천 뉴스][▶ 블록체인 미디어 : 코인데스크] [신문구독][ⓒ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한겨레

相关产品

COPYRIGHTS©2017 环亚电游最新网站 ALL RIGHTS RESERVED 备案号:22